헬스

자주 감기 걸린다면 ‘이것’ 저하의 신호

면역력이 떨어지면 위장질환이나 감기 등 잔병치레가 많아진다.

 


장내 유해균이 많아지면서 배탈이 잦아지고 복통, 설사 등과 같은 증상이 발생한다.

 

이러한 증상은 면역력이 떨어진 상태임을 알려주는 신호다.

 

면역력이 떨어지면 콧물, 기침, 몸살 등 감기 증상이 자주 나타나고, 증상이 오래 지속된다.

 

겨울철 면역력 관리를 위해서는 체온을 잘 관리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. 또한 스트레스 관리도 중요한데 심호흡, 명상 등이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이 된다.